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문화/여가
교육
전남도교육청, ‘미얀마와 오월 광주 민주주의와 만나다’ 자료 배포
5·18민주화운동 41주년 맞아 우리가 기억해야 할 오월이야기 수업 시행
기사입력: 2021/05/07 [09:13]   widenews.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차은호

▲ 5.18의 생생한 현장 옛 전남도청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미얀마와 오월 광주 민주주의와 만나다’ 자료를 만들어 배포하는 등 5·18민주화운동 41주년을 맞아 우리가 기억해야 할 오월이야기 수업을 시행한다.

 

이번 수업은 오는 10일부터 21일까지를 5·18민주화운동 기념주간으로 설정해 운영하며 이 기간 학교에서는 관련 교과와 행사활동을 통해 5·18민주화운동을 기억하기 위해 전남의  5·18이야기’ ‘우리가 기억해야 할 오월이야기’ 등의 수업자료와 리플릿을 통해 시행된다.

 

특히 올해는 미얀마 민주화운동과 연대하고,  이를 위해 ‘미얀마와 오월 광주 민주주의와 만나다’라는 주제의 수업 예시자료를 전라남도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했다.
 
또한, 전남도교육청은 18일(화) 주먹밥 식단 운영을 통해 80년 5월을 기억하며 참여, 나눔, 연대를 체험할 예정이묘 18일부터 21일까지 도교육청 1층 갤러리 이음에서는 5·18 청소년 미술제우수작품을 전시한다.

 

미술작품은 초등부, 중등부로 나눠 지난 4월 한 달 동안 532점의 작품이 접수됐다. 초등445편, 중등 87편이 출품돼 코로나19로 위축됐던 지난해에 비해 많은 학생이 참여했으며 작품 수준도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장석웅 교육감은 “전남의 학생과 교사들이 평화와 인권을 함께 배우며 민주주의의 가치를 실천할 수 있도록 하자”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전남도교육청, ‘미얀마와 오월 광주 민주주의와 만나다’ 자료 배포
  •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