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일반사회
목포해경, 지도읍 연안 해상치안과 안전관리 위해 신형 연안구조정 배치
18톤급 승선인원 8명, 최대속력 35노트로 2m 이상 파고서도 임무수행 가능
기사입력: 2018/07/20 [09:18]   widenews.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강효근

 

▲ 사진=지도읍 파출소에 배치된 신형 연안구조정(사진 제공=목포해경)     © 강효근



서해지방해양경찰청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정식)는 지도읍 연안 해상치안과 안전관리를 위해 지도파출소에 신형 연안구조정을 배치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배치한 연안구조정은 신형으로 18톤급 S-102으로 주요제원은 길이 14.4m, 폭 4.3m, 승선인원 8명, 최대속력 35노트(시속 약63㎞)로 2m 이상의 파고에서도 임무 수행이 가능하도록 건조됐다고 목포해경을 설명했다.

 

특히 신형 연안구조정은 물을 뿜어내는 워터제트 추진방식으로 낮은 수심에서 발생하는 연안사고에 대처가 가능하고 도서가 많고 어망이 산재한 지역 특성에 맞게 제작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목포해경,지도읍,연안,해상치안,안전관리,연안구조정 관련기사목록

무안군 망운면 원송현 주민들의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