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스포츠/헬스
연예
김종국X하하 '빅픽처', 날 방송의 묘미..."우린 말실수도 다 나가"
기사입력: 2017/10/30 [08:57]   widenews.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병화


김종국, 하하가 출연하는 웹 예능 '빅픽처'가 날 방송의 묘미를 보여주며 연일 화제를 이어가고 있다.  

 

오늘(30일) 빅픽처에서는 개그맨 송영길, 양선일, 윤한민, 안가연과 함께한 폭소만발 토크쇼가 공개 될 예정이다. 

  

김종국과 하하는 네 번째 메이드인 '던전 앤 파이터'의 의뢰를 받고 '던전 앤 파이터' 만렙 유저를 찾기 위해 수소문에 나섰다. 이에 추천된 개그맨 송영길, 양선일, 윤한민, 안가연은 '던전 앤 파이터' 페스티벌 MC로 발탁되기 위해 에피소드를 풀어 나갔다. 

  

특히 연예인 동아리 '게찾개' (게임을 찾는 개그맨들) 소속인 윤한민은 "회원으로 회장 김수용과 나 둘 뿐이다"라고 소개해 개그맨다운 입담을 펼쳐나갔다. 

  

이어 윤한민이 '던전 앤 파이터' 유저로 '빅픽처'에 출연하게 됐다는 소식을 들은 김수용은 윤한민에게 "네 몸에 던전 앤 파이터 문신을 새겨서 가라"라며 앞서 '빅픽처'의 두 번째 메이드 주인공 다운 조언을 공개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김종국과 하하는 "말실수도 다 나간다, 우리 미국 방송스타일이다"라며 예리한 질문과 말솜씨로 '빅픽처'만의 날 것 그대로의 매력을 살리며 네 명의 개그맨을 긴장시키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빅픽처’는 블록버스터급 빅픽처를 꿈꾸는 두 남자의 제작비 충당 프로젝트로 예상치 못한 상황이 발생하여 엄청난 액수의 제작비를 메꿔야 하는 김종국과 하하의 '짠내 나는' 생존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신개념 웹 예능의 장을 열었다. 

  

미스틱엔터테인먼트와 SM C&C, 그리고 김종국 하하가 공동 제작하는 ‘빅픽처’는 매주 월, 화, 수 오후 6시 네이버TV와 V LIVE(V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초여름 곡성 초악산 기암괴석과
최근 인기기사